아랍 연맹

로그아웃한 편집자를 위한 문서 더 알아보기

둘러보기

사용자 모임

편집 안내

도구

인쇄/내보내기

다른 프로젝트

아랍 연맹(아랍어: الجامعة العربية 알자미아 알아라비야[*] al-Jāmiʻah al-ʻArabīyah), 옛 명칭 아랍 국가 연맹(아랍어: جامعة الدول العربية 자미아트 앗두왈 알아라비야[*] Jāmiʻat ad-Duwal al-ʻArabīyah, 문화어: 아랍 국가 련맹)은 북아프리카, 아프리카의 뿔, 아라비아 주변의 아랍권이 결성한 지역 기구이다. 1945년 3월 22일 이집트 왕국, 이라크 왕국, 트란스요르단, 레바논, 사우디아라비아, 시리아 공화국이집트 카이로에 모여 결성했다.[1] 예멘 왕국이 1945년 5월 5일 회원국으로 참여했다. 현재 아랍 연맹의 회원국은 22개국이지만, 시리아의 참여는 2011년 11월 시리아 내전의 영향으로 자격이 정지된 상황이다.[2]

아랍 연맹의 주요 목적은 "회원국 사이의 관계를 가까이 하고 협력을 증진하며, 독립과 주권을 보장하고, 아랍 국가들의 문제와 이익을 공공적으로 고려하는 것"이다.[3] 아랍 연맹 교육 문화 및 과학기구와 아랍 경제연합위원회와 같은 산하 기구를 통해 아랍 연맹은 정치, 경제, 문화, 사회적 계획을 아랍권의 이익을 증진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계획하고 있다.[4][5] 회원국 사이의 정책적 관점을 조율하고, 공통 관심사를 숙고하고 1958년 레바논 위기와 같은 분쟁을 제한하고, 아랍권의 분쟁을 해결하는 것을 목적으로 이러한 산하 기구들은 회원국을 위한 토론회의 역할을 했다. 아랍 연맹은 경제적 통합을 촉진하는 획기적인 문서들의 결정과 제안을 위한 강단으로 이용되었다.

회원국은 연맹 의회에 투표권을 1개씩 가지고 있으며, 결정은 이를 지지한 회원국들에게만 구속된다. 1945년 연맹의 목표는 정치, 경제, 문화, 사회면에서 회원국 간의 계획을 강화하고 협조하고, 회원국 간 분쟁 또는 회원국과 제3자의 분쟁을 조정하는 것이었다. 1950년 4월 13일, 아랍 연맹 회원국들이 "합동 방어 및 경제 협력"에 서명하면서, 군사적 방어수단에서의 협력도 연맹의 목표로 추가되었다. 2015년 3월, 아랍 연맹 의장은 극단주의와 아랍 국가들에게 위협이 될 수 있는 것들에 맞서기 위해 합동 아랍군을 수립한다고 선언했다.[6]

1970년대 초, 유럽 국가들 사이에서 합동 아랍 상공회의소를 창설하기 위해 아랍 연맹 경제위원회가 제안되었다. 이것은 아랍 연맹 법령 K1175/D52/G호를 통해 아랍 영국 상공회의소의 수립으로 이어졌고, 상공회의소는 아랍 세계와 주요 교역국인 영국 사이의 무역을 촉진, 장려, 활성화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창립 회원국은 시리아·요르단·이라크·사우디아라비아·레바논·이집트·예멘 등 7개국이며, 2008년 기준으로 팔레스타인을 포함한 22개국이 가입해 있다.

그리스의 기 그리스
네덜란드의 기 네덜란드
덴마크의 기 덴마크
독일의 기 독일
라트비아의 기 라트비아
레바논의 기 레바논
루마니아의 기 루마니아
룩셈부르크의 기 룩셈부르크

리투아니아의 기 리투아니아
모나코의 기 모나코
모로코의 기 모로코
모리타니의 기 모리타니
몬테네그로의 기 몬테네그로
몰타의 기 몰타
벨기에의 기 벨기에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의 기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불가리아의 기 불가리아
스웨덴의 기 스웨덴
스페인의 기 스페인
슬로바키아의 기 슬로바키아
슬로베니아의 기 슬로베니아
시리아의 기 시리아
아일랜드의 기 아일랜드
알바니아의 기 알바니아

알제리의 기 알제리
에스토니아의 기 에스토니아
영국의 기 영국
오스트리아의 기 오스트리아
요르단의 기 요르단
이스라엘의 기 이스라엘
이집트의 기 이집트
이탈리아의 기 이탈리아

체코의 기 체코
크로아티아의 기 크로아티아
키프로스의 기 키프로스
튀르키예의 기 튀르키예
튀니지의 기 튀니지
팔레스타인의 기 팔레스타인
포르투갈의 기 포르투갈
폴란드의 기 폴란드

프랑스의 기 프랑스
핀란드의 기 핀란드
헝가리의 기 헝가리

Arab Leage HQ 977.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