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체자

로그아웃한 편집자를 위한 문서 더 알아보기

v  d  e  h

정체자(正體字)[1]는 전통적으로 써 오던 방식 그대로의 한자를 부르는 말이다. 전통 한자(傳統漢字)라고도 한다. 2세기 이후부터 사용되고 있다.[2] 중화인민공화국만을 제외한 대한민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중화민국, 홍콩, 마카오, 싱가포르미국캐나다 등 해외의 화교 커뮤니티들은 전통적인 한자인 정체자를 고수하고 있다.

한자 문화권의 사람들 사이에서는 전통 한자(傳統漢字)를 여러 가지로 지칭을 하고 있다. 대한민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중화민국, 홍콩, 마카오 등을 포함한 전통 한자를 선호하는 지역들은 전통 한자가 의미와 형식 모두에서 정통성(正統性)이 있다는 의미에서 정체자(正體字, 중국어 정체자: 正體字, 병음: Zhèngtǐzì, 주음 부호: ㄓㄥˋㄊㄧˇㄗˋ)라고 부르고 있는 반면에, 간략 한자(簡略漢字)를 선호하고 있는 중국 대륙에서만 전통 한자가 너무 복잡하며, 이제는 간략 한자로 모두 대체되었다는 의미에서 번체자(繁體字, 중국어 간체자: 繁体字, 정체자: 繁體字, 병음: Fántĭzì)로 지칭한다. 한편 일본에서는 당용한자(구자체:當用漢字, 신자체:当用漢字 () 도요칸지[*]) 또는 전후에 새로 제정된 '신자체(新字體)'에 대비되는 명칭으로 구자체(구자체:舊字體, 신자체:旧字体 () 규지타이[*])라고 부른다.

표의 파란색 부분은 홍콩의 표준자체가 중화민국의 표준 자체와 상이점이 기본적으로 없음을 나타낸다.

Hanzi (traditional).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