쾨펜의 기후 구분

로그아웃한 편집자를 위한 문서 더 알아보기

쾨펜의 기후 구분(영어: Köppen climate classification)이란, 독일의 기후학자 블라디미르 쾨펜(Wladimir Peter Köppen)이 식생분포에 주목하여 1918년에 발표한 기후 구분이다.[1] 1936년 쾨펜의 수정안이 발표되었으며,[2] 이후 독일의 기상학자 루돌프 가이거가 1954년과 1961년에 쾨펜의 기후 구분을 수정하였다. 오늘날 일반적으로 쓰이는 쾨펜의 기후 구분은 가이거가 수정한 것이다. 쾨펜-가이거 기후 구분이라고도 한다.[3]

기후의 구분은 기단과 같은 기후 요인을 중심으로 분석하는 발생적 기후 구분과 식생의 분포와 같은 기후의 결과를 관찰하는 경험적 기후 구분으로 나뉜다. 쾨펜의 기후 구분은 식생의 분포를 기준으로 하는 경험적 기후 구분으로[2], 기온과 강수량의 2가지 변수에 의한 단순한 계산으로 기후를 구분하는 것이 특징이다.[3]

쾨펜의 기후 구분은 다음과 같은 기준에 의해서 구분된다.[1]

쾨펜은 위와 같은 구분 기준을 세우고 먼저 위도에 따른 기후를 구분하였다.[4]

그리고 후대에 들어서는 차기 기상학자를 비롯한 과학자들이 H를 추가로 분류하였다.

보다 세부적인 기준[6]에 따른 기후 구분은 다음과 같다.[4]

쾨펜의 기후 구분은 분류 기준이 간결, 명확하고 식생, 풍토의 특징을 반영하고 있어, 현재에도 기후, 산업, 문화, 농업을 논하는 데 있어 빠뜨릴 수 없다. 그러나 식생에만 주목하고 있어 인간 생활등의 감각에 친숙하지 않은 부분이 있으며, 아시아아프리카의 기후에 대해서는 정확하지 않다는 지적이 있다.

최신 쾨펜-가이거의 기후 구분 지도[5]
  Af
  Am
  Aw
  BWh
  BWk
  BSh
  BSk
  Csa
  Csb
  Cwa
  Cwb
  Cwc
  Cfa
  Cfb
  Cfc
  Dsa
  Dsb
  Dsc
  Dsd
  Dwa
  Dwb
  Dwc
  Dwd
  Dfa
  Dfb
  Dfc
  Dfd
  ET
  E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