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표준시

로그아웃한 편집자를 위한 문서 더 알아보기

한국 표준시(韓國標準時, KST, Korea Standard Time)는 대한민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표준시로, 동경 135도를 기준으로 하여 UTC보다 9시간 빠른 표준시(UTC+09:00)이다. 일광 절약 시간제는 사용하지 않고 있다.

한반도에서의 첫 표준시경부선경의선이 완전 개통된 1908년 4월 1일한반도를 관통하는 동경 127도 30분을 기준으로 하여 UTC+08:30로 정해졌는데, 1911년 말까지 시행되었다. 1912년 1월 1일일제 강점기조선총독부동경 135도 기준인 일본 표준시(UTC+09:00)와 동일하게 표준시를 변경하였고, 현재까지 대한민국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는 UTC+09:00를 표준시로 사용하고 있다. 다만, 대한민국에서는 1954년 3월 21일부터 1961년 8월 9일까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는 2015년 8월 15일부터 2018년 5월 4일까지 UTC+08:30[1]을 표준시로 사용한 적이 있다.[2][3]

대한민국은 1948년~1951년, 1955년~1960년, 1987년, 1988년에 표준시를 한 시간 앞당기는 일광 절약 시간제를 실시하기도 하였다. 1987년1988년의 일광 절약 시간제는 서울 올림픽 TV중계를 위해 실시한 제도로, 국민들의 생활 리듬을 깨고 혼란만 야기시킨다는 비난 여론이 빗발쳐[17][18] 올림픽이 끝난 후에는 시행되지 않았다.

반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는 일광 절약 시간제가 시행된 적이 없다.

서울 마포구 캐슬프라하 홍대점에 한국 표준시를 가리키는 시계